이더넷 파워링크 기술, KS 표준으로 제정

IIoT와 인더스트리4.0를 위한 Ethernet POWERLINK 기술, KS 표준으로 제정

이더넷 파워링크(Ethernet POWERLINK) 기술이 인더스트리 4.0(Industry 4.0)과 산업용 사물인터넷(IoT)을 위한 개방된 네트워크 기술로써, 해외는 물론 국내 스마트 공장 추진을 위한 다양한 산업 분야의 자동화 기기에서 선진 혁신 기술로 보급이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B&R코리아의 이인용 대표이사 (좌로부터 2번째)와 IEC/TC 65 전문위원회의 홍승호 교수 (가운데)
B&R코리아의 이인용 대표이사 (좌로부터 2번째)와 IEC/TC 65 전문위원회의 홍승호 교수 (가운데)가 국가기술표준원에서 발행된 한국산업표준 KS 제정 고시 알림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 아이씨엔)

이더넷 파워링크(Ethernet POWERLINK; 이하 파워링크) 산업용 이더넷 기술이 한국산업표준인 KS 표준으로 제정됐다. 비영리 국제 협회조직인 EPSG(Ethernet POWERLINK Standardization Group)는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에서 산업표준심의회의 심의를 거쳐, 산업 통신 네트워크 분야 한국산업표준인 KSCIEC 61158, KSCIEC 61784에 등재됐으며, 지난 12월 5일 KS 표준으로 제정.고시됐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파워링크(POWERLINK)는 인더스트리4.0(Industry 4.0)과 산업용 사물인터넷(IoT)을 위한 개방된 네트워크 기술로써, 해외는 물론 국내 스마트 공장 추진을 위한 다양한 산업 분야의 자동화 기기에서 선진 혁신 기술로 보급이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완전 무료로 제공되는 오픈 소스 소프트웨어인 파워링크 기술은 스마트공장을 위한 네트워크 가이드라인으로 성장해 나갈 것”

파워링크 기술은 개발업체에 종속적인 경쟁기술과 달리 비영리 협회 조직인 EPSG에 의해 독립적으로 운영되며, 완전 무료일 뿐만 아니라 오픈 소스 소프트웨어의 모든 면을 만족시키는 처음이자 유일한 산업용 실시간 이더넷 표준이다. 이번에 EPSG가 취득한 KS표준은 KSCIEC 61158-3-13, KSCIEC 61158-4-13, KSCIEC 61158-5-13, KSCIEC 61158-6-13, KSCIEC 61784-5-13 등 총 5종이다.

“이더넷 파워링크(Ethernet POWERLINK)가 KS표준으로 제정됨에 따라, 국제 표준의 개방형 솔루션에 대한 국내 자동화 산업에서의 기술 도입이 큰 진전을 보일 것입니다. 특히 산업용 사물인터넷를 통한 스마트 제조/스마트 공장 구축이 본격 추진되고 있는 상황에서, 제조사 독립적인 개방형 솔루션인 이더넷 파워링크(Ethernet POWERLINK)가 국내의 다양한 자동화 산업분야에 사용될 수 있는 초석을 다졌습니다.”라고 IEC/TC 65 전문위원회의 홍승호 교수(한양대학교)는 말했다.

“완전한 오픈소스 기술인 파워링크(POWERLINK)와 오픈세이프티(openSAFETY)는 이번 KS 표준 제정을 계기로 국내의 다양한 산업 자동화 영역에서 보급을 확대해, 특정 업체에 종속되지 않는 개방된 한국의 기술로 성장해 나갈 것으로 기대됩니다.”라고 EPSG 회원사인 B&R코리아 이인용 대표이사는 밝혔다.

EPSG 사재훈 매니저는 “이더넷 파워링크(Ethernet POWERLINK)의 KS 표준화를 시작으로 파워링크(POWERLINK) 한국협회를 설립할 예정이며, 파워링크가 개방형 산업용 이더넷으로 국내 시장에 널리 보급될 수 있도록 마케팅과 기술적인 지원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향후 계획을 전했다. [인더스트리얼 커뮤니케이션 네트워크 | 95호]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오승모 기자
인더스트리어리 커뮤니케이션 네트워크 (산업통신망)의 오승모 편집장입니다. 산업용사물인터넷(IIoT)에서 산업기술에 대한 미래의 희망을 엿보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