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시장동향 > 업계뉴스 > [포커스] 한화정밀기계, 국내 협동로봇 기업 중 인도시장 첫 진출

[포커스] 한화정밀기계, 국내 협동로봇 기업 중 인도시장 첫 진출

한화그룹의 협동로봇 제조회사인 한화정밀기계는 최근 인도 IT기업 위프로(Wipro)와 현지 대리점 계약 및 협동로봇 관련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화정밀기계 협동로봇
한화정밀기계 로봇사업부장 라종성 상무(왼쪽)와 위프로 인프라스트럭쳐 엔지니어링 순다라라만 (Sundararaman) 오토메이션 사업부장이 업무협약 후 악수하고 있다.(사진:한화)

 

이번 협약을 통해 한화정밀기계는 위프로와 함께 인도 내 대리점을 선점해 현지 판매망을 구축하고, 향후 위프로가 추진하고자 하는 여러 제조업체 공정 자동화 사업을 한화 협동로봇 기반으로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위프로는 세계 3위의 소프트웨어 아웃소싱 회사다. 올해 매출 84억 7000만달러(약 10조원), 순익 13억 달러(약 1조5000억원), 시가총액 116억 달러가 예상되며, 직원 수는 17여만 명에 달한다.

위프로 인프라스트럭처 엔지니어링 쿠마르 대표이사는 “최근 제조업의 4차 산업혁명에서 협동로봇은 다양한 공정 자동화에 최적화 된 솔루션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번에 위프로가 세계 수많은 협동로봇 기업 중 한화정밀기계를 선택한 이유는 한화 협동로봇의 업계 1위 수준의 기술력과 제조 경쟁력 때문이다”고 말했다.

한화정밀기계는 이번 업무 협약이 국내 협동로봇 선도 기업과 인도 대형 IT업체가 상생협력 체제를 구축해 신규 시장을 같이 창출하는 인도 진출의 첫 사례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라종성 한화정밀기계 로봇사업부장(상무)은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한화 협동로봇이 인도 시장에도 본격 진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향후에도 로봇 사업에 지속적인 투자와 기존 유럽, 미주, 아시아 외인도까지 세일즈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명실상부한 글로벌 협동로봇 전문 기업으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한화정밀기계는 2017년 3월 국내업계 최초로 협동로봇 HCR-5를 출시하고 제품 라인업(HCR-3, HCR-12)을 확대하는 한편 최근에는 한국, 중국, 동남아, 유럽, 미주뿐만 아니라 인도 시장까지 진출하는 등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About 우 청 기자

에너지 절감을 위한 소소하고 다양한 솔루션들을 찾아 나서고 있습니다. 재생에너지와 저전력 기기 기술 발전을 위한 산업용 전기료 현실화를 적극 지지합니다. 어릴적 꿈을 현실로~~

Check Also

mapleSim 커넥터

[이슈] 디지털 트윈을 통한 기계 제작에 대한 열정

B&R-Maplesoft, 기계 운전에서 디지털 트윈 지원 MOU 기계 자동화 분야 글로벌 솔루션 공급업체인 B&R은 Maplesoft와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