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시장동향 > 업계뉴스 > [이슈] 삼성전자, 5G 상용장비로 MWC19 공식방송 단독 생중계 예정

[이슈] 삼성전자, 5G 상용장비로 MWC19 공식방송 단독 생중계 예정

삼성전자가 2월 25일부터 28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이동통신 전시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19(MWC19)’에서 공식 주관사인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GSMA)와 협력해 단독으로 5G 생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MWC2019
(이미지. MWC2019 웹 갈무리)

삼성전자는 상용 5G 기지국(AU)과 단말(CPE)을 활용해 MWC 공식 방송인 ‘모바일 월드 라이브(Mobile World Live)’를 MWC19가 진행되는 스페인 피라 그랑 비아(Fira Gran Via) 전시장과 바르셀로나 지역 280여개 호텔에 생중계할 예정이다. 모바일 월드 라이브는 인터넷을 통해서도 전세계에서 시청할 수 있다.

이번 시연에는 지난 10월 미국에서 삼성전자가 상용화한 5G 기지국과 단말이 활용되며, 최대 1Gbps의 초고속 전송 속도를 제공한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전략마케팅팀장 서기용 전무는 “세계 최대의 모바일 축제인 MWC19에서 삼성전자의 앞선 5G 기술을 활용해 미래 방송을 가능성을 보여줄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5G 통신의 특장점인 초고속, 초저지연 기술을 활용해 엔터테인먼트 분야를 비롯해 다양한 가능성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About 박은주 기자

뉴스 에디터입니다. 국내외 최신 기술 정보 발굴에 나서고 있습니다.

Check Also

생체인증, 보안

[테마] 생체인식 기술 시장, 보안 대책과 활용 가이드 라인이 필요하다

최근 4차 산업혁명과 더불어 보안시장 역시 기술적으로 진화하고 있다. 물리적 보안을 넘어 소프트웨어를 활용한 보안으로,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